교컴로고초기화면으로 header_kyocom
교컴메뉴
교컴소개 이용안내 소셜교컴 나눔마당 배움마당 자료마당 교과마당 초등마당 특수마당 글로벌교컴 온라인프로젝트학습 교컴 UCC
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교컴 키우기 자발적 후원

집단지성의 힘, 공부하는 교컴

:::: 교컴가족 로그인(5)
27hjy (09:43)
사람낚는 어부 (09:43)
주연아빠 (09:33)
보선 (09:22)
comsem (09:12)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게시판
  2. 시간표 1
  3. 중학교 233
  4. 재개념
  5. 수학 6
  6. 배샘 230
  7. 리천 229
  8. 영어 6
  9. 일본
  10. 자리 91
기간 : ~
  1. 수학 33
  2. 좌석배치
  3. 자율활동
  4. 수학교과 특기사항
기간 : 현재기준

교컴 포토갤러리

책읽는 교컴

'그림책, 교사의 삶으로 다가오다'를 읽고

굿굿티처 | 2020.04.26 22:47 | 조회 113 | 공감 0 | 비공감 0

활자 중심의 독서 기질을 가지고 있던 나는 '그림책은 어린 아이들이나 읽는 책'이란 생각을 가지고 있던 사람이었다. 그래서인지는 모르겠지만 어른이 되고 나서 글자가 거의 없는 그림책은 거의 손을 대지 않았다. 이후 아이들에게 읽어주기 위해 그림책을 구입하기는 했지만 그림책에 어떤 큰 의미를 부여하며 읽지는 않았던 것 같다.
그러던 어느날 우연히 읽게 된 한 권의 그림책을 통해 '작가는 왜 이 책을 쓴 것일까? 아이들은 이 책을 읽고 어떤 생각을 하는 것일까?'란 의문을 갖는 나를 발견했다. 그 책은 아이들에게 어떤 교훈을 줄지 뻔히 드러난 책과는 달리 어른인 나에게도 무척 난해한 책이었다. 며칠동안 그림책에 대한 생각이 머릿속을 떠나지 않았고, 그 책은 그림책에 대한 나의 관점을 바꾸어 놓는 시작점이 되었다.

그림책에 이런 깊은 의미가 있다니... 왜 나는 이런 깊은 뜻을 그동안 알지 못했던 것일까?
이후 유명하다는 그림책부터 새로나온 그림책까지 다양한 그림책을 읽으며 의미를 찾는 일에 몰두했지만 나의 삶과 연계시킨다는 생각을 해 본 적이 없는 것 같다. 그래서인지 김준호 선생님의 '그림책, 교사의 삶으로 다가오다'에서 그림책을 교사의 삶과 어떻게 연계시킬지 궁금했던 것 같다.
결론을 먼저 이야기하자면 이 책을 다 읽고 떠오르는 낱말은 '위로'였다. 김준호 선생님은 책을 통해 전국의 많은 선생님들께 '당신은 좋은 사람이고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당신은 학생들을 사랑하며 기다리는 좋은 선생님이라고' 위로를 건내주고 있었다. 나와 성향이 비슷한 김준호 선생님의 경험들은 나의 과거와 현재를 바라보게 하였고, 앞으로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지 길잡이가 되어 주었다.
서점 장바구니에 이 책에 소개된 책 중 아직 내가 읽어보지 못한 그림책을 담고 주문을 했다. 아마 책이 도착하면 가장 마음에 와 닿았던 그림책인 '세 가지 질문'을 제일 먼저 읽을 것 같다. 아직 온전하게 읽어보진 못했지만 '세 가지 질문'을 읽고 나면 나는 '내게 가장 중요한 지금, 이순간. 나는 함께 있는 모든 사람들을 중요하게 여기고 이들을 위해 좋은 일을 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 그래서 힘들고 어려운 현장에 있는 동료들과 소중한 교육환경을 만들고 싶다.'는 생각을 하는 사람이 될 것 같다.

좋아요! 싫어요!
twitter facebook me2day
1,362개(1/68페이지) rss
책읽는 교컴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공지] 책읽는 교컴을 함께 꾸리실 선생님을 찾습니다! [1+1] 然在 15820 2018.08.17 16:45
공지 [공지] 출판사에서 직접 책 소개(홍보)하는 것을 금합니다. 교컴지기 52498 2014.10.21 11:04
1360 [독서후기] '나는 87년생 초등교사입니다.' 를 읽고 new 당그니당당 2 2020.05.28 19:37
1359 [독서이벤트] 10번째 서평이벤트 [자존감 훈육법] 사진 첨부파일 [4] new 然在 21 2020.05.28 16:38
1358 [독서후기] 전래동화 컬러링북, 세계명작 컬러링북 사진 첨부파일 카모밀라 21 2020.05.22 11:59
1357 [도서추천] 5.18 책 읽기 두 권 사진 첨부파일 교컴지기 51 2020.05.18 14:46
1356 [독서후기] 전래동화 컬러링북, 세계명화 컬러링북 parksem 40 2020.05.14 00:08
1355 [독서이벤트] 2020 9번째 서평이벤트 [나는 87년생 초등교사입니다] (마감) 사진 [10] 然在 411 2020.05.13 16:46
1354 [독서이벤트] 2020 8번째 서평이벤트 [사례로 보는 교원, 공무원 징계 및 소 사진 첨부파일 [5+1] 然在 336 2020.05.13 14:08
1353 모바일 [독서후기] 전래동화 컬러링북, 세계명작 컬러링북 꽃길걷기 76 2020.05.01 00:25
1352 [독서후기] '그림책, 교사의 삶으로 다가오다' 를 읽고 당그니당당 122 2020.04.28 16:07
1351 [독서후기] 그림책, 교사의 삶으로 다가오다를 읽고 꿈꾸지않으면 84 2020.04.27 11:18
>> [독서후기] '그림책, 교사의 삶으로 다가오다'를 읽고 굿굿티처 114 2020.04.26 22:47
1349 [독서후기] 그림책 학급운영을 읽고 꿈꾸지않으면 127 2020.04.22 13:58
1348 [독서후기] 노래로 부르는 행복한 교실을 읽고 밤길쟁이 72 2020.04.20 22:48
1347 [독서후기] 민주학교란 무엇인가를 읽고 밤길쟁이 95 2020.04.20 21:40
1346 [독서후기] 교실 심리학을 읽고 굿굿티처 137 2020.04.16 01:07
1345 [독서후기] 학교 규칙은 관계 중심인가를 읽고 굿굿티처 138 2020.04.16 01:07
1344 [독서이벤트] 2020 일곱 번째 서평이벤트 [그림책, 교사의 삶으로 다가오다] (마감 사진 첨부파일 [12+11] 然在 727 2020.04.13 13:18
1343 [독서후기] <민주학교란 무엇인가를 읽고> parksem 186 2020.04.03 15:14
1342 [독서후기] <노래로 그리는 행복한 교실/이호재/푸른칠판>을 읽고 푸르른날 154 2020.04.01 04:38
1341 [독서후기] 학교 규칙이 관계 중심이어야 했구나! [학교 규칙은 관계 중심인가?] 후 헹헹 147 2020.03.29 23: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