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컴로고초기화면으로 header_kyocom
교컴메뉴
교컴소개 이용안내 소셜교컴 나눔마당 배움마당 자료마당 교과마당 초등마당 특수마당 글로벌교컴 온라인프로젝트학습 교컴 UCC
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교컴 키우기 자발적 후원

집단지성의 힘, 공부하는 교컴

:::: 교컴가족 로그인(0)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학급 자치
  2. 수학 2
  3. 과학 56
  4. 민주주의와 교육 8
  5. 수행
  6. 종이
  7. 감독 13
  8. 예시문 4
  9. 영어 136
  10. 띄어쓰기
기간 : ~
  1. 띄어쓰기
  2. 블랙잭
  3. 소리
  4. 소리맞추기
  5. 수학 4
  6. 과학
  7. game
  8. 의성어
  9. 학생부 기록
  10. 균등분배
기간 : 현재기준

교컴 포토갤러리

책읽는 교컴

<교사의 자존감>을 읽고

또바기방쌤~ | 2021.01.27 13:07 | 조회 242 | 공감 0 | 비공감 0

평소 서준호 선생님의 SNS를 통해 성장교실 운영이나 심리극 관련 포스팅을 볼 때면 어떤 과정으로 이뤄지는지, 선생님들은 어떻게 치유의 시간을 보내는지 궁금했다. 책에 현장의 역동성이 고스란히 담기지는 않았겠으나 그간의 궁금증이 다소 풀리기도 했고, 심리극이나 상담에 참여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어떻게 하면 건강한 자존감을 세우며 살아갈 수 있을지 소중한 팁도 얻었다.

책은 크게 4장으로 구성되어 있고, 그 중 자존감 회복 심리극의 일부를 보여주는데 3장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그 사례들을 읽는 동안엔 마치 내가 그 사례자인 것 같은 강한 공감이 느껴지기도 했고, 옆에서 지켜보던 동료의 아픔이 떠오르면서 그때 옆에서 적절한 응원과 도움을 주지 못했었구나 싶은 아쉬움과 미안함이 느껴졌다. 보통의 경우라면 교사들은 가까운 동학년 혹은 친한 선생님들과 다양한 교실의 상황과 업무 관련한 이야기들을 하며 속상한 마음과 상처받은 자존감을 치유하고 다시 생활할 힘을 얻곤 한다. 그러나 책에 있는 사례들처럼 과거의 경험이나 상처들로 인해 현재의 어려움을 쉽게 극복할 수 없는 상황이라면 단순히 가까운 사람에게 말하는 것으로는 해결되기 어렵다. 말을 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을 것이고, 말을 한다고 해도 해소나 치유의 단계로 갈 수 없어 고통은 더욱 커진다. 사례자들의 고통이 결코 멀게 느껴지지 않았다.

나만 해도 학급을 운영하면서 빚는 아이와의 갈등, 학부모의 민원 등을 여러 번 말하게 되면 내가 '무능한' 사람이 되는 것 같아서 어느 순간 말하지 않는 적이 있었다. 교사로서 수행하는 모든 역할에서 유능하고 싶은데 늘 만족스럽지 않았고, 나를 가장 괴롭히는 것은 '완벽'하고 싶은 나 자신이었다. 머리로는 완벽한 사람이 없다는 것을 알지만, 마음은 끊임없이 누구에게도 흠 잡히지 않을 사람으로 살고 싶은 마음으로 괴로웠다. 다행이 응원과 격려를 보내주는 동료가 가까이 있었고, 독서를 통해 성장하면서 더 깊은 수렁으로 빠지는 일은 겪지 않았다. 같은 맥락에서 <교사의 자존감>은 이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사들에게 실천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책이 될 것이다.

사례를 읽다보면 '동의한다'는 표현을 자주 볼 수 있다. 이 말은 바꿀 수 없는 과거, 혹은 현재 상태를 인정하고 받아들인다는 뜻이겠다. 그렇게 직접 소리내서 동의하는 과정을 거친 사례자는 다음으로 앞으로 어떻게 할 것인지를 말하면서 한 걸음 나아가는 모습을 보인다. 나는 앞으로 마음 흔들리는 어떤 날이 온다면 책에서 사례자들이 했던 이 말을 혼자 말해보려고 한다. "당신이 그렇게 말할 수밖에 없는 입장이었음에 동의합니다. 그러나.... "하며 내 마음을 세워주겠다. 나아가 4장 건강한 자존감을 유지하는 법에 소개된 문장 완성하기도 자주 해 보며 평소에 건강한 자존감을 유지하려는 노력을 '꾸준하고 끈질기게' 하겠다. 그것이 나와 나를 만나는 많은 사람들의 마음 건강까지도 지키는 길이 될테니.

102p. "너의 고통과 네가 살아가는 삶에 동의해. 내가 할 수 있는 게 있고, 할 수 없는 게 있다는 것에도 동의해. 내 위치는 너를 바꾸고 고치는 자리가 아니라 따뜻한 마음을 보내고 응원하고 지지하는 자리임을 기억할 거야. 난 최선을 다했고, 이제 너를 떠나보낼게. 잘 지내렴."

좋아요! 싫어요!
twitter facebook me2day
1,544개(1/78페이지) rss
책읽는 교컴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교컴지기 신간 <교사, 책을 들다> 사진 첨부파일 [3] 교컴지기 1263 2021.03.24 07:14
공지 [공지] 책읽는 교컴을 함께 꾸리실 선생님을 찾습니다! [1+1] 然在 32430 2018.08.17 16:45
공지 [공지] 출판사에서 직접 책 소개(홍보)하는 것을 금합니다. 교컴지기 69308 2014.10.21 11:04
1541 [독서후기] 랜선을 넘어 소통하라를 읽고 꿈꾸지않으면 5 2021.04.19 13:10
1540 [독서이벤트] 열 한 번째 서평이벤트 [신규교사 살아남기] 사진 첨부파일 然在 24 2021.04.14 16:51
1539 [독서이벤트] 열 번째 서평이벤트 [초등 블렌디드, 어디까지 해 봤니?] 사진 첨부파일 然在 31 2021.04.14 16:43
1538 [독서후기] 쇄미록을 읽고 목련을 기다리는 어린왕자 36 2021.04.09 00:47
1537 [독서이벤트] 아홉 번째 서평이벤트 [자신만만 수학괴물, 찰리와 누메로2] 사진 첨부파일 [2] 然在 131 2021.04.06 08:54
1536 [독서후기] 온라인 수업 완벽 가이드를 읽고 굿굿티처 42 2021.04.05 16:21
1535 [독서후기] 온라인 수업 완벽 가이드 당그니당당 60 2021.04.04 23:43
1534 [독서이벤트] 여덟 번째 서평이벤트 [교사, 책을 들다] 사진 [14+10] 然在 1587 2021.04.04 23:14
1533 [독서이벤트] 일곱 번째 서평이벤트 [우리는 정의로운 세상을 만들 것이다] 사진 첨부파일 [1] 然在 593 2021.03.22 12:06
1532 [독서후기] <한 가지만 바꾸기>를 읽고 parksem 367 2021.03.13 14:37
1531 [독서후기] 한가지만 바꾸기를 읽고 굿굿티처 428 2021.03.13 11:30
1530 [독서이벤트] 여섯 번째 서평이벤트 [온라인 수업 완벽 가이드][마감] 사진 첨부파일 [11+14] 별샘 1041 2021.03.12 14:36
1529 [독서이벤트] 다섯 번째 서평이벤트 [ 처음 시작하는 PBL ] (마감) 사진 첨부파일 [8] 然在 839 2021.03.11 16:36
1528 [독서후기] 랜선을 넘어 소통하라 - 독서 후기 당그니당당 194 2021.03.01 20:35
1527 [독서이벤트] 네 번째 서평이벤트 [ 쇄미록 ] (마감) 첨부파일 [8] 然在 1846 2021.02.24 11:54
1526 [독서후기] 한 가지만 바꾸기;학생이 자신의 질문을 하도록 가르쳐라 수양리 203 2021.02.16 21:28
1525 [독서후기] 말할 수 없어 찍은 사진, 보여줄수 없어 쓴 글을 읽고 꿈꾸지않으면 179 2021.02.15 11:18
1524 [독서후기] 교사의 시선을 읽고 꿈꾸지않으면 170 2021.02.11 07:57
1523 [독서이벤트] 2021 3번째 서평이벤트[랜선을 넘어 소통하라](마감) 사진 첨부파일 [12+12] 별샘 749 2021.02.04 14:30
1522 [독서후기] ‘한 가지만 바꾸기’를 읽고 (학생이 자신의 질문을 하도록 가르쳐라) 목련을 기다리는 어린왕자 192 2021.02.04 1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