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컴로고초기화면으로 header_kyocom
교컴메뉴
교컴소개 이용안내 소셜교컴 나눔마당 배움마당 자료마당 교과마당 초등마당 특수마당 글로벌교컴 온라인프로젝트학습 교컴 UCC
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교컴 키우기 자발적 후원

집단지성의 힘, 공부하는 교컴

:::: 교컴가족 로그인(11)
nasan (14:01)
ssy1209 (13:57)
수미산 (13:56)
바람 (13:45)
꿈꾸지않으면 (13:42)
달곰탱이 (13:31)
마음근육 (13:19)
가랑비처럼 (13:12)
우하하 (13:11)
42 (13:09)
green232 (13:08)


교컴 포토갤러리

오늘의 교육소식

[대입] 8개월간 뭐 하다가 쟁점 나열 선택지만 던진 교육부

교컴지기 | 2018.04.12 07:50 | 조회 990 | 공감 0 | 비공감 0
8개월간 뭐 하다가 쟁점 나열한 선택지만 던진 교육부

  • 8개월간 아무것도 못 정한 대입개편안 "교육부 직무 유기"
    8개월간 아무것도 못 정한 대입개편안 "교육부 직무 유기" 중앙일보
    “중3이 무슨 죄인가.” “공론화라는 이름의 명백한 직무유기다. 회사였다면 교육부 장관은 일주일 만에 잘렸을 것이다.” 11일 교육부가 내놓은 현재 중학교 3학년 대상의 대입제도 개편안에 대해 학부...
  • 국가교육회의로 넘어간 대입 개편..수시·정시 일정 통합되나
  • 수시·정시 통합 여부, 학종·수능간 비율..공론화 거쳐 8월 결정
    수시·정시 통합 여부, 학종·수능간 비율..공론화 거쳐 8월 ... 노컷뉴스
    교육부가 대입제도 개편안을 국가교육회의에서 공론화하기 위해 이송안을 발표했다. 특히 수능 이후로 정시와 수시모집 시기가 통합될 지 주목된다. ◇수시· 정시 통합 여부 현재 중학교 3학년 학생이 치를...
  • 대학들 "모집시기 통합 취지는 긍정..변별력·자율성 우려"
    대학들 "모집시기 통합 취지는 긍정..변별력·자율성 우려" 연합뉴스
    "수능 절대평가 확대시 변별력 담보 불가…학생 혼란도 심화" 국가교육회의 공론화 방식에는 "정부 책임 회피용" 지적도 (서울=연합뉴스) 사건팀 = 정부가 11일 대입 수시·정시모집 통합, 대학수학능...
  • 미래입시는..서술형 수능에 고교학점제 기반 학생부전형
    미래입시는..서술형 수능에 고교학점제 기반 학생부전형 연합뉴스
    학점제·내신 성취평가제 도입 맞춰 입시 구조적 개편 전망 (서울=연합뉴스) 공병설 기자 = 교육부는 11일 2022학년도 대학입시 제도 개편안을 발표하면서 중장기 대입 정책 방향도 공개했다. 정부가...
  • 전문가들 "유불리 시기상조..논의 4개월간 큰혼란 우려"
    전문가들 "유불리 시기상조..논의 4개월간 큰혼란 우려" 연합뉴스
    "국가교육회의 논의 중 온갖 소문 나올 것…일희일비 불필요" '유력 수능 평가방안' 전망 엇갈려…정시·수시 통합에 무게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교육부가 11일 공개한 2022학년도 대입제...
  • [2022 대입 개편 시안] 수학 가/나형 통합 등 수능시험 체계 변경 논의
  • 실마리 없는 대입개편..교육부·보수·진보 입장 뒤섞여
    실마리 없는 대입개편..교육부·보수·진보 입장 뒤섞여 중앙일보
    교육부의 11일 대입개편안 시안 발표를 이틀 앞두고 교육시민단체들의 '장외전'이 뜨겁다. 자신들이 요구해온 대입 개편 방향이 초안에 담기게 하기 위해 잇따라 기자회견 혹은 1인 시위 등에 나서고 있...
  • 좋아요! 싫어요!
    twitter facebook me2day
    3,268개(1/164페이지) rss
    오늘의 교육소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알림] 교컴 교육소식 디지털 뉴스 이용규칙 교컴지기 85822 2008.05.26 09:58
    3267 [국회] '유치원 3법' 정기국회내 처리 무산 별샘 18 2018.12.09 23:30
    3266 [전교조] 교권과 교육권 보호 내세운 새 위원장 선출 별샘 16 2018.12.09 23:24
    3265 [교육부] 내년 국공립유치원 1080학급 2만명 늘린다 별샘 15 2018.12.07 10:22
    3264 [평가원] 2019 수능 채점 결과 발표 별샘 57 2018.12.04 15:30
    3263 [2019 수능] 이의 신청 107개 문항 모두 '이상 없음' 별샘 48 2018.11.26 19:48
    3262 [교육부] 국공립유치원 통학버스 전면도입 검토 별샘 58 2018.11.22 08:33
    3261 [교육] 외국 언론이 본 '수능(Suneung)' 별샘 70 2018.11.19 10:11
    3260 [2019 수능] 시험준비 깨알 체크 별샘 70 2018.11.14 10:57
    3259 [조희연] 숙명여고 쌍둥이 즉각 퇴학, 교사 상피제 강화 별샘 97 2018.11.13 11:16
    3258 [영국] 사립학교, 공립과 수업·교사 공유해야 지침 별샘 102 2018.11.07 23:23
    3257 [전국교육청] 초·중·고교 감사결과도 학교명 공개한다 별샘 104 2018.11.06 11:09
    3256 [서울] 모든 초·중·고, 2021년 전면 무상급식 별샘 120 2018.10.29 22:33
    3255 [전국교육청] 비리유치원 감사결과 실명 공개 별샘 141 2018.10.25 14:35
    3254 [임용] 2019년 중등교사 등 교원 임용시험 선발인원 공고 현황 별샘 727 2018.10.12 15:51
    3253 [해외] 학생 질문에 AI가 별점 매겨주는 학교 별샘 226 2018.10.08 21:13
    3252 [교육부] 방과 후 ‘놀이 중심 영어’ 허용, 정부 금지입장 철회 별샘 243 2018.10.04 14:31
    3251 [유은혜] 내년부터 고교무상교육, 국가교육위도 발족 별샘 236 2018.10.03 00:14
    3250 [조희연] 내년 2학기부터 서울 중고생 머리 자율로 별샘 313 2018.09.27 23:53
    3249 [해외] 달달 암기해 시험 보게 하는 학교는 싫습니다 별샘 272 2018.09.27 08:29
    3248 [교육감협의회] 교사 중심 대입 제도 개선 연구한다. 별샘 277 2018.09.22 09:03